부산시장배 국제서핑대회, 29일 송정해수욕장에서 개막

  • 김용식 기자
  • 발행 2024-07-02 20:53
  • 90
- 6.29.~30. 송정해수욕장에서 개최… 국내외 선수, 동호인 등 250여 명 참가
- 일반부, 입문부 등 5개 부문 16개 종목에서 경쟁, 개·폐회식 및 해변 청소(비치코밍) 등 부대행사 진행

부산시(시장 박형준)는 내일(29일)부터 30일까지 이틀간 송정해수욕장에서 「2024 부산광역시장배 국제서핑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 대회는 시가 주최하고 시 서핑협회가 주관하는 행사로, 서핑 문화 활성화와 해양레포츠 저변 확대를 위해 2009년부터 매년 개최해오고 있다.

올해 15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대회에는 국내외 선수와 동호인 등 250여 명이 참가해 송정해수욕장을 배경으로 박진감 넘치는 경기를 펼칠 예정이다.


▲ 2023년 대회 사진

경기는 일반부, 입문부, 유소년부, 청소년부, 코리아오픈부 등 총 5개 부문 16개 종목으로 진행되며, 종목별 1~3위에는 트로피와 시상금 등이 수여된다.
대회 첫날인 29일에는 개회식과 각 종목 예선전이 진행되며, 30일에는 준결승전과 결승전, 시상식 및 폐회식이 열린다. 또한, 대회 마무리 부대행사로 해변 청소(비치코밍) 프로그램도 진행될 예정이다.

박근록 시 관광마이스국장은 “송정해수욕장은 부산의 대표적인 해양 레저 명소 중 한 곳으로 파도와 바람의 조건이 서핑에 적합해 사계절 내내 전국의 서퍼들에게 인기 있는 서핑 명소”라며, “대회에 참가하는 선수뿐만 아니라 많은 시민이 대회를 관람하며 서핑의 매력을 즐기시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출처 - 해양레저신문 제공으로 기사 무단배포는 금지합니다.

<저작권자 ⓒ 울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식 기자 다른기사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