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에 비친 우리나라 등대의 매력, 나만 볼 수 없지!

  • 이원주 기자
  • 발행 2021-04-12 17:44
  • 130

해양수산부와 한국항로표지기술원은 등대와 바다가 어우러진 아름다운 모습과 그 가치를 국민과 공유하기 위해 4월 12일(월)부터 5월 31일(월)까지 ‘제2회 대한민국 등대 사진ㆍ영상 공모전’을 개최한다.

해양수산부는 지난해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에게 온라인에서 즐기는 여행의 즐거움을 선사하고자 처음으로 등대 사진 공모전과 영상 공모전을 개최하였으며, 사진 1,411편, 영상 42편의 응모작 중 총 68개의 작품이 우수작으로 선정된 바 있다.

올해는 사진과 영상 공모전을 함께 진행하는데, 등대와 바다에 대해 관심을 가진 국민 누구나 공모전에 참가할 수 있다. 먼저 사진 공모전은 대한민국 등대의 아름다움을 직접 찍은 디지털 사진으로 개인당 최대 5개 작품까지 응모가 가능하다.


▲ (섬등대) 대상 – 오늘도 무사히... 등대지기의 소망(김선규)


▲ (육지등대) 대상 – 신의 눈으로(조영균)

영상 공모전은 등대 도장 찍기 여행, 등대 숙박 및 해양안전 체험, 등대문화행사 체험 등 등대와 관련된 다양한 체험을 소재로 한 유튜브 영상을 공모하며, 개인당 2개 작품까지 응모가 가능하다.

해양수산부는 접수작에 대해 창의성, 작품성, 내용전달성, 사진요소(사진), 주제적합성(영상) 등에 대한 심사를 거쳐 사진 부문 수상작 31편, 영상부문 수상작 21편 등 총 52편의 우수작을 선정한 뒤 6월 17일(목) 공모전 공식 누리집(www.등대사진영상공모전.com)을 통해 발표하고 개별로 공지할 예정이다.


각 공모전의 대상 수상자는 오는 7월 1일에 열릴 ‘제3회 세계항로표지의 날’ 기념행사에서 해양수산부 장관상과 상금 500만 원을 수여하게 된다. 이 외에도 사진부문 금상(2명)과 영상부문 최우수상(2명)은 각 3백만 원을, 사진부문 은상(4명)과 영상부문 우수상(4명)은 각 1백만 원을 수여하는 등 2개 공모전 통틀어 4천만 원의 상금이 수여될 예정이다.



올해 공모전 우수작들은 국립등대박물관, 유인등대, 여객선터미널 등에서 순회 전시하여 국민들이 자유롭게 관람할 수 있도록 하고, 공모전 공식 누리집(www.등대사진영상 공모전.com)에도 게시하여 온라인에서도 확인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 외에 공모전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도 공모전 공식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정화 해양수산부 항로표지과장은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등대를 소재로 한 사진과 영상들이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의 마음을 조금이나마 위로해 주리라 생각한다.”라며, “등대의 가치와 매력을 보여줄 수 있는 우수한 작품들이 이번 공모전에 많이 출품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울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원주 기자 다른기사보기